Tags

,

1991년 이래로 물가가 최저로 붕괴되고, 제조가 비틀거리면서 소비자들은 빚에 허덕이면서 캐나다 중앙 은행은 다시 이자율을 하락시켜야 했습니다. 그러면서 캐나다 달러는 최저의 기록으로 향하고 있습니다. Macquarie Group의 David Doyle에 따르면 캐나다 달러는 2016년 말에는 US$ 0.59까지 하락 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습니다. 유가가 US$ 30/barrel 이하로 하락하면서 캐나다 달러는 13년만에 처음으로 US$ 0.70 이하로 하락하여 US$ 0.6969 입니다. 캐나닫 중앙 은행은 1월 20일에 이자율을 0.25% 로 하락시킬 예정인데, 이는 2009년 금융위긱 이후에 최저를 기록하게 됩니다. 이런 이자율 하락 원인은 지난 십년간 성장을 주도한 에너지 회사들이 유가 하락으로 부진을 겪고 있고, 캐나다 제조, 수출이 부진하고 멕시코로부터의 경쟁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현재의 제조와 비에너지 수출이 과거보다 더 향상된 경제적 전망을 이끌기에는 역부족인 상황입니다.Macquarie Forecast Loonie

Advertisements